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선정  3년간 지원금으로 15억 사업 추진

2019년도 상반기 간호교육인증평가 간호학 학사학위 프로그램 5년 인증 자세히보기

 
사이버홍보관

건학이념

“博愛育英”
博愛主義 실천의 英才敎育

앞서가는 한국적인 여성 지도자를 배출하기 위하여 설립된 학교법인 박영학원은 1954년 박영택 선생의 ‘博愛主義 실천의 英才敎育’
즉, 이웃을 위하여 앞장서 일하는 사랑과 봉사 정신의 이념에 따라 부산여자초급대학을 설립하였다.

이러한 창립자의 숭고한 뜻을 받들어 후예인 박해곤 선생이 조국의 미래를 선도하고, 인류를 위하여 공헌할 진취적인 여성 지도자를 육성하기 위하여 4년제 부산여자대학교로 발전시켰다. 21세기 지식·정보사회의 다양성 있는 사회에 적응할 ‘創意力 있는 人材養成’을 위하여 1997년 신라대학교로 제2의 창학을 하였다.

신라대학교는 홍익인간의 이념과 박애육영의 이념을 계승하여 진리를 탐구하고, 창의적으로 학문을 연마하여 새 문화를 창조하며, 인간을 사랑하고 사회에 봉사할 수 있는 인재를 육성하여 조국의 미래를 선도하고, 나아가 인류 공영에 이바지하고자 한다.

 

건학이념 체계도

博愛育英 건학이념 진리탐구 진리 문화창조 창조 박애실천 사랑 博愛人材 국가발전 인류공영 크게보기

 

  • 신라대학교의 건학이념인 ‘박애육영(博愛育英)’은 대한민국의 교육이념인 ‘홍익인간’과 근본적으로 연관되어 있다. 박애육영(博愛育英)의 이념은 홍익인간 이념의 큰 틀 속에서 신라대학교가 추구해야 할 역사적ㆍ사회적 사명을 천명하고 있다.
    박애육영(博愛育英)이라는 건학이념은 진리(진리탐구)ㆍ창조(문화창조)ㆍ사랑(박애실천)이라는 세 가지 하위 이념으로 구성되어 있다. 건학이념의 이러한 구조는 상위 이념인 박애육영(博愛育英)의 이념이 하위 이념의 실현을 통하여 구현될 수 있다는 점을 반영하고 있다.
    진리ㆍ창조ㆍ사랑의 이념은 각기 독립적인 의미를 지니고 있다. 그러면서 각 이념은 상호 보완적인 관계에 있다.

    • 자연ㆍ인간ㆍ세계에 대한 객관적이고 엄밀한 진리탐구를 통해서 새로운 문화를 창조할 수 있고, 진정하게 인간을 사랑할 수 있다.
    • 역사발전과 사회여건 변화에 상응할 수 있는 창조 활동이야말로 독단적이고 폐쇄적인 진리 체계로부터 벗어나 인간성을 실현 가능하게 하는 새로운 문화를 형성할 수 있다. 그리고 창조적 문화 형성을 매개로 하여 만인을 구체적이고 현실적으로 사랑할 수 있다.
    • 인간과 사회에 대한 사랑은 수직적(역사적)ㆍ수평적(사회적)으로 교차하는 창조적 진리창출을 전제로 할 때에만 맹목적이고 공허한 감정의 폐해로부터 벗어나 진정하고 실질적인 사랑으로 구현될 수 있다.
      이상과 같은 이념은 인간이 오랜 역사적 경험으로부터 얻은 보편적 가치이다. 그리고 이러한 이념은 신라대학교가 과거의 역사적 축적을 현재의 시각에서 재구성하고, 현재의 상황을 직시함으로써 가질 수 있는 미래에 대한 전망과 기대에서 도출한 독특한 시대적 사명으로서 특수 이념이기도 하다.

    이런 점에서 신라대학교의 건학이념은 역사적ㆍ사회적 상황에 뿌리를 두고서 진리ㆍ창조ㆍ사랑을 통하여 과거-현재-미래를 연결하는 인간의 보편적 가치를 실현하고자 하는 박애육영(博愛育英)의 이상이라 할 수 있다.
    신라대학교는 이러한 건학이념을 구현하기 위해 교육이념, 그에 따른 교육목적, 그 목적을 구체화한 교육목표, 교훈, 교양교육의 목표, 그리고 각종 교과과정 등에 건학이념을 체계적으로 반영하여 그 실현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 대한민국의 교육이념과 신라대학교의 건학이념으로부터 도출한 우리 대학의 교육이념은 궁극적으로 인류공영의 실현에 있다. 이러한 교육이념을 실현하기 위해 우리 대학은 교육목적을 창의력 있는 인재 육성으로 삼고 있다. 이로부터 인간존중의 지성인, 창의력 있는 전문인, 사랑과 봉사의 민주시민이라는 세 유형의 융합형을 모델로 삼아 인재를 육성하는데 교육의 목표를 두고 있다.

    교육목적에서 지칭하는 창의력 있는 인재, 그리고 교육목표에서 언급하고 있는 인재의 구성 요소 중의 하나인 인간존중의 지성인이 구비해야 할 요건은 심오한 학문 또는 진리를 탐구하는 것이다. 달리 표현하면 신라대학교의 건학이념은 인류 공영을 실현할 수 있는 인재, 인간의 존엄성과 생명의 가치를 존중하는 지성인의 가장 기본적인 필요조건으로 진리탐구를 들고 있다.

    진리란 사물을 고정 불변적인 것으로 취급하는 닫힌 체계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우리가 추구하는 진리는 오히려 사물의 변화를 인정하고, 나아가 각 사물의 상호 연관성을 구체적으로 파악하고자 하는 총체적 인식 체계이다. 이러한 진리를 우리 대학의 교육목적에서는 “시대적 발전에 부응하는 심오한 학문”이라 규정하고 있다.

    그런데 시대적 발전을 고려한다고 해서 그러한 진리 체계가 추구하는 내용이 한낱 시류에 영합하는 일시적ㆍ잠정적ㆍ실용적 지식 체계인 것은 아니다. 이런 점에서 진리탐구라는 신라대학교의 건학이념은 문화창조나 박애실천이라는 이념과 서로 보완적인 관계에 있다. 즉 진리탐구는 미래의 바람직한 문화창조를 통해서 진정한 의미를 찾을 수 있으며, 그 진위나 가치는 박애실천을 통해서 검증될 수 있고 확인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요컨대 진리는 이론과 실천의 구체적이고 역사적인 상호 관계를 통하여 확정될 수 있다는 열린 체계를 구성하는 것, 그리고 미래 지향적인 운동을 의미한다.

    신라대학교의 건학이념으로서 진리탐구는 자연-인간, 그리고 인간-인간의 공존 또는 상생을 지향한다. 교육목표에서 말하는 인간존중의 지성인은 바로 그러한 지향을 학문탐구와 삶의 지표로 삼는 존재를 말한다. 이 점에서 건학이념은 자아와 타자를 분리하여 대립시키지 않고, 공존과 화해를 참된 존재 양식으로 삼는 인재를 육성하는 데 있다.

    이상과 같은 진리탐구의 이념을 구체적으로 실현하기 위하여 신라대학교는 모든 학생을 위한 교양 교육의 목표로

    • 자연ㆍ인간ㆍ사회를 탐구하는 각 전공분야의 기본 지식 습득 및 응용 능력 배양
    • 시대가 요청하는 감성조절 능력ㆍ의사소통 능력 ㆍ합리적 사유 능력 배양
    • 여러 학문 분야에 대한 폭넓은 이해를 통해 다양한 가치관과 사상에 대한 비판적 수용 능력 배양 등을 설정하고 있다.
      그리고 우리 대학은 교양교육 및 전공교육의 내실을 꾀하고, 시대 변화에 따른 교과 구성과 그 운용을 위해 교과과정운영위원회를 설치하여 정기적으로 교육과정을 개선하고 있다.
  • 신라대학교의 건학이념은 진리탐구와 함께 문화창조의 이념을 담고 있다. 우리 대학의 교육이념에서 “창의적으로 학문을 연마하여 새 문화를 창조”하는 것, 교육 목적에서 “국가와 지역 그리고 인류 사회의 공영에 이바지할 창의력 있는 인재를 육성”하는 것, 그리고 교육목표에서 “국가와 인류공영에 이바지할 수 있는 창의력 있는 전문인을 육성”하는 것을 규정하고 있는 것도 바로 문화창조의 이념을 표현한 것이다.

    교육목표에서 구체적으로 언급하고 있듯이 문화창조는 먼저 시대와 사회가 요구하는 지식과 기술을 습득하는 일, 즉 진리탐구를 전제로 한다. 앞에서 밝혔듯이 진정한 진리탐구는 자연-인간 그리고 인간-인간의 공존을 지향하는 가운데 나오는 인간존중의 이념이라는 점에서 문화창조 역시 인간존중의 이념을 바탕으로 삼고 있다.

    문화란 인간의 행위양식 및 인간행위의 산물을 총칭하는 것이다. 인간의 인위적 활동을 지칭한다는 점에서 문화가 자연에 대립되는 듯하지만, 인간행위라는 것도 자연과 상호작용한다는 점을 감안하면, 문화속에는 자연이 포함되어 있다. 바로 그런 점에서 문화란 자연-인간의 상호작용의 역사적 총체라 규정할 수 있다. 나아가 문화의 목표는 인간다운 삶, 즉 진정한 인간성 실현의 조건을 창출하는 것이다. 그런 점에서 문화창조는 미래 지향적인 것이며, 가치관과 관련된 것이다. 미래의 가치 있는 삶의 조건을 모색하는 것이 문화창조의 실제 의미라 할 수 있다.

    그러한 삶의 조건을 형성하기 위해 문화창조활동은 폐쇄적 우월주의나 극단적 절대주의를 철저히 배제해야 한다. 달리 표현하면 다양한 가치관과 문화적 다양성을 인정하고 수용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이는 역사적ㆍ객관적인 진리탐구를 통해 가능하며, 모든 인간의 가치 있는 행위에 대한 존중을 전제로해서만 가능하다. 그러므로 문화창조의 이념은 진리탐구와 박애실천의 이념과 상호보완적인 관계에 있다.

    신라대학교는 그러한 문화창조를 위해 교양교육 및 전공교육과정을 통해 여러 학문분야에 대하여 폭넓게 이해할 수 있고, 다양한 가치관과 사상에 대하여 비판적으로 수용할 수 있는 능력을 배양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그 뿐만 아니라 우리 대학은 각종 부속기관ㆍ부설기관ㆍ부설연구소 등을 설치ㆍ운영함으로써 바람직한 문화형성을 위해 다양한 문화유형을 조사ㆍ연구하고, 새로운 문화모델을 모색하고 있다. 그리고 다양하고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는 지역사회에 대한 참여 및 봉사활동이나 학생의 각종 자치활동도 이러한 문화창조활동의 일환으로 이루어지고 있다.
  • 신라대학교 건학이념의 하위 이념 중의 하나인 사랑, 즉 박애실천이라는 이념은 진리탐구와 문화창조라는 두 이념을 주도하는 이념이라 할 수 있다. 건학이념 개요에서 밝힌 바와 같이 세 가지 이념은 각기 독립적이면서도 상호보완적인 관계에 있지만, 박애실천의 이념이 더 상위에 있는 최종적인 이념이 된다. 달리 말하면 진리탐구와 문화창조는 박애실천을 위한 조건 및 방편으로서 이념이다.

    우리 대학의 건학이념과 그로부터 나온 교육이념의 핵심 내용인 인류공영의 실현은 바로 박애실천의 완성 상태를 지칭하는 것이다. 그런 점에서 건학이념의 하위 이념으로서 사랑의 이념은 박애육영(博愛育英)이라는 상위 이념과 상통한다.

    건학이념으로서 사랑의 이념은 모든 보편적 가치, 다양한 형태의 이상, 바람직한 인간의 덕목, 적극적인 행동 강령, 이상적 인간형, 사회와 역사 발전을 추구하는 온갖 종류의 지향 그리고 다양한 교육 활동 등을 자체 속에 포괄한다.
    또한 사랑의 이념은 역사적ㆍ초월적 소통과 공간적ㆍ사회적 소통을 포함하는 인간의 만남ㆍ연대ㆍ결속을 지향한다. 사랑의 이념은 자기로부터 타인에게로, 가정에서 사회로, 국가에서 세계로 점진적으로 확산하는 운동구조와 방향을 지닌다.

    박애실천은 우리 대학의 교육이념에서 밝히고 있는 인간을 사랑하고, 사회에 봉사하고, 조국의 미래를 선도하고, 인류공영에 이바지하고자 하는 모든 활동이다. 박애실천의 바람직한 주체는 교육목표에서 제시하고 있는 인간존중의 지성인, 창의력 있는 전문인, 사랑과 봉사의 민주시민이다. 박애실천의 주체가 지녀야 할 품성과 자질은 교양교육목표에서 밝히고 있는 바와 같이 기본 지식을 습득하고, 창의적인 응용능력을 배양하고, 감성조절 능력ㆍ의사소통 능력ㆍ합리적 사유 능력 등을 배양하고, 폭넓은 이해력과 비판적 능력을 배양하고, 주체성 및 덕성을 함양하는 것이다.

    연구와 교수, 학습과 각종 학생 활동, 실험과 실습, 취업, 사회봉사, 현실 참여 그리고 본교의 모든 역사적 축적은 바로 박애실천의 구체적인 양태이자 구성 요소이다.

    신라대학교의 모든 구성원은 박애육영(博愛育英)이라는 건학이념과 진리ㆍ창조ㆍ사랑이라는 하위 이념을 이상과 같은 차원에서 규정하고 이를 구체적으로 실현하기 위해 노력해 왔으며, 앞으로 더욱 더 창조적으로 전승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분투할 것이다. 이러한 다짐은 우리의 이념 체계가 무한히 열려 있다는 데서 나오며, 이념 구현의 공간이 더 확대될 수 있고, 이념의 실현 방법도 다양하게 변형될 수 있다는 데서 나온 것이기도 하다.

담당부서 :
-
담당자 :
-
연락처 :
-
최종수정일 :
2015-11-04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